Home / highlight / [JIMTOF 2018 특집 ③] 경쟁력의 근원, ‘기술력’으로 꽉 채운 현장

[JIMTOF 2018 특집 ③] 경쟁력의 근원, ‘기술력’으로 꽉 채운 현장

기술력은 기업의 경쟁력을 결정 짓는 가장 중요한 요소다. 기술력이 강한 기업이 시장에서 살아 남는다. JIMTOF 2018 현장은 참가 기업들의 기술력을 극대화한 솔루션으로 가득 찼다.

세계에서 가장 작은 크랭크샤프트 밀러- 코마츠 NTC(KOMATSU NTC)

크랭크샤프트 가공의 강자 코마츠 NTC가 세계에서 가장 작은 크랭크샤프트 밀러인 GPM150F 1-5를 선보이며 기술 강자임을 증명했다. GPM150F 1-5는 폭 2,200mm 높이 1,500mm의 콤팩트한 머신이 다. 3 또는 4기통의 크랭크축, 1.5리터의 소형 엔진 크랭크축 가공에 적합하다. 전통적인 인터널 밀링 구조를 기반으로 하는 고신뢰성 기계이면서 윤활유, 공기, 전기 소비까지 줄였다.

크기는 줄었지만 GPM F-5시리즈의 성능은 그대로 유지됐다. 코마츠의 유니크 스윙 암(Unique Swing Arm) 시스템인 커터 헤드 디자인을 적용해 가공의 견고함과 신뢰성을 보장한다. 이 시스템은 스윙 암 중앙에 커터가 놓인 형태로 한쪽 끝은 베어링에 의해, 다른 쪽은 볼 나사에 의해 지지된다. 기존 병렬 운전 형태에 비해 높은 강성을 얻을 수  있다. 이러한 방식으로 가공되는 건 일본 내에서도 코마츠 NTC의 F-5 시리즈가 유일하다.

Next Prev
GPM150F 1-5
GPM150F 1-5
유니크 스윙 암(Unique Swing Arm) 시스템인 커터 헤드 디자인이 적용된 기계 내부유니크 스윙 암(Unique Swing Arm) 시스템인 커터 헤드 디자인이 적용된 기계 내부

Next Prev

큰 키만큼 정밀한 LM 가이드 – THK

전시회장 가운데 우뚝 서 있는 LM 가이드는 많은 참관객의 발걸음을 멈추게 했다. THK는 세계 최초로 선보이는 7m의 LM 가이드를 수직으로 전시해 정밀한 이송 기술력을 입증했다. 공작기계, 로봇과 같은 산업장비를 포함하여 직선 운동이 필요한 기계의 필수 부품인 LM 가이드는 보통 3m짜리를 연결해서 사용한다. 연결 시 연결 부위에 공차가 발생하고 공차를 줄이기 위해 많은 시간이 필요하다. 하지만 7m짜리 LM 가이드는 중간 작업이 필요 없어 작업의 생산성을 높여준다. 특히, 여러 대를 연결해 사용하는 대형 공작기계와 로봇 융합 장비를 연결할 때 활용될 전망이다.

Next Prev
HK의 기술력이 엿보이는 7m LM 가이드
HK의 기술력이 엿보이는 7m LM 가이드
THK 한국 지사장 히라사와 타카오(平澤 孝夫)
THK 한국 지사장 히라사와 타카오(平澤 孝夫)
Next Prev

정밀한 이송 기술을 담은 콘셉트 장비 – NSK

NSK는 ‘NSK HOOP’을 활용해 훌라후프 링이 빛을 내며 돌아가는 쇼를 선보여 참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NSK HOOP은 NSK의 BSS 시리즈 볼스크류, RA 시리즈 롤러 가이드, XY 테이블을 활용해 만든 콘셉트 장비다. 실제로 가공에 활용되는 장비는 아니지만, 높은 정밀도로 일정한 회전력을 구현할 수 있는 NSK의 기술력을 담았다. 복잡한 성능은 일반적으로 동작을 유도하는 센서 배열이 필요하지만 NSK의 제어 기술은 단일 센서 없이도 디스플레이 가가능하다.

정확한 위치에 이송시켜주고 정밀한 가공을 할 수 있도록 도와주는 NSK HOOP의 구성 부품을 자세히 살펴보자. 저소음, 높은 속도를 자랑하는 BSS 시리즈 볼스크류는 접촉 표면 사이의 미세 진폭을 갖는 반복적인 마찰 때문에 발생하는 프레팅을 방지해 준다. RA 시리즈 롤러 C 가이드의 선형 접촉 디자인은 불안정한 환경에서도 높은 신뢰성을 보장한다. XY 테이블은 높은 가속 및 감속 속도에서 수평 진동을 감소시킨다.

Next Prev
NSK의 콘셉트 장비 ‘NSK HOOP’
NSK의 콘셉트 장비 ‘NSK HOOP’
NSK 볼 스크류 기술부 카지하라 유스케(梶原 陽介
NSK 볼 스크류 기술부 카지하라 유스케(梶原 陽介
Next Prev

DIGILOG 기술 이용한 더 정밀한 공구 측정 – 블룸노보테스트(Blum-Novotest)

블룸노보테스트는 JIMTOF 2018을 통해 아시아에서 최초로 공구 측정용 레이저 시스템 LC50-DIGILOG를 공개했다. 디지털 신호와 아날로그 신호에 모두 대응할 수 있는 블룸의 독자적 기술 ‘DIGILOG(디지 로그)’에 기반한 솔루션으로, 기존에 비해 측정 속도와 정밀도, 신뢰성을 향상시킨 것이 특징이다.

초당 수천 개의 측정값을 생성하는 LC50-DIGILOG는 스핀들의 회전 속도에 따라 측정 속도를 자동으로 조정하고, 각 절삭날을 개별적으로 측정하여 절삭날의 형상 변형을 감지한다. 공구 홀더의 오염으로 인한 런아웃 오류를 자동으로 감지하며, 공구에 부착된 오염 물질 또는 절삭유도 감지하여 자동으로 필터링할 수 있다. 어떤 소재나 형태 의 공구도 정밀한 측정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다양한 작업환경에서 활용할 수 있다는 것도 장점이다.

전시회 기간에는 실제로 LC50-DIGILOG가 기계 내에서 공구를 측정 하는 시연이 계속되었는데, 측정 데이터를 장비 컨트롤러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는 점도 눈길을 끌었다. 블룸은 다양한 버전의 데이터 인터페이스를 통해 컨트롤러나 별도의 디스플레이에서 데이터 시각화를 지원하고 있다.

Next Prev
LC50-DIGILOG
LC50-DIGILOG
측정 값은 장비의 컨트롤러 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측정 값은 장비의 컨트롤러 화면에서 바로 확인할 수 있다.
블룸노보테스트 서인범 이사
블룸노보테스트 서인범 이사
Next Prev

작은 공간에서 대형 5축 가공을 실현한다 – 미츠이세이키(MITSUISEIKI)

미츠이세이키는 좀 더 작은 공간을 차지하고도 대형 워크 가공이 가능한 5축 고정도 가공기 Vertex 100X를 선보였다. 직선 3축(X, Y, Z) 이 상형일체의 베드 위에 있는 구조로, 3×4.3m의 작은 본체 구조를 실현하고 있다.

자체 제작한 경사 및 회전 테이블에서 고정밀·고속 가공의 실현이 가능한 이 장비는 다이렉트 모터를 적용해 백래쉬가 없고, 최신 주축 열 변위 보정 기능을 탑재하고 있는 것이 주요 특징이다.
Vertex 100X는 ø700 테이블에서 조건부로 최대 적재 질량 1,200kg, 최대 적채 치수 ø1,250×850mm의 대형 워크를 적재할 수 있다.

 

Vertex 100X
Vertex 100X

안정적인 로봇 시스템으로 작업자 부담 줄인다 – 화낙(FANUC)

화낙 부스 내 마련된 로봇 코너에서는 올해도 어김없이 인간과 로봇이 함께 일하는 자동화 환경을 단적으로 보여주는 라인 시연의 비중이 컸다. 현장에는 CR-4iA, CR-15iA, CR-35iA 등 화낙의 협동로봇 모델이 다양하게 출품되었는데, 특히 올해는 3D 비전 센서나 AGV 등의 시스템과 협동로봇의 결합을 통해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하여 눈길을 끌었다.

화낙 로봇 사업본부장 이나바 키요노리(稲葉 清典)는 “여전히 사람의 손이 필요한 공정들이 있다. 협동로봇은 이처럼 사람이 필요한 현장에서 작업자들이 더 안전하게, 더 효율적으로 작업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주는 솔루션”이라며 “화낙은 오랜 기간 로봇 분야에서 쌓아온 기술력을 바탕으로 높은 신뢰성과 지능을 부여한 협동로봇을 제공하고 있다.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하고 있는 이번 전시를 통해 많은 고객들이 작업자의 부담을 줄이고 공정 효율은 더 향상시킬 수 있는 해법들을 찾아가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멀리서도 눈길을 끄는 거대 로봇 역시 많은 참관객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최대 2.3t까지 들어올리는 대형 로봇 M-2000iA은 항공 엔진 나쎌(Nacelle) 이송 시연을 선보이며 대형 파트 의 안정적인 핸들링 성능을 직접 눈으로 확인시켰다.

Next Prev
협동로봇의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한 화낙의 로봇 코너
협동로봇의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한 화낙의 로봇 코너
협동로봇의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한 화낙의 로봇 코너
협동로봇의 다양한 활용 방안을 제시한 화낙의 로봇 코너
화낙 로봇 사업본부장 이나바 키요노리(稲葉 清典)
화낙 로봇 사업본부장 이나바 키요노리(稲葉 清典)
최대 2.3t 의 초대형 파트를 들어올릴 수 있는 M-2000iA
최대 2.3t 의 초대형 파트를 들어올릴 수 있는 M-2000iA
Next Prev

 

About 조아라 기자

인사이트를 넓힐 수 있는 기사를 선보이도록 노력하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