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highlight / PrimeTurning™이 불러오는 절삭 가공 Innovation

PrimeTurning™이 불러오는 절삭 가공 Innovation

애초에 모든 가위의 손잡이는 대칭 구조였다. 1960년대 핀란드의 한 기업이 손가락의 상호작용을 고려하여 엄지 손가락과 나머지 손가락이 들어갈 부분의 크기를 다르게 디자인하기 전까지 말이다. 인체공학적인 디자인이 특유의 그립감으로 부드러운 절삭을 가능케해 폭발적인 반응을 불러일으켰고, 훗날 이 손잡이 디자인은 전세계 표준이 되다시피 했다.

사례와 같이 이제까지 이루어지지 않은 방식을 도입하여 무언가를 완전히 새롭게 바꾸는 것. 우리는 이것을 ‘혁신’이라고 말한다. 제조분야 내에서 혁신은 끊임없이 추구해야할 과제 중 하나로, 최근에 진행된 샌드빅 코로만트의 제품 혁신 역시 급변하는 생산 환경 속에서도 유연하고 경제성 높은 금속 가공을 가능케 해주는 완전히 새로운 변화다.

전방향 가공 가능한 혁신적 선삭 솔루션

1705_2
기존 선삭 방향과 반대 방향으로 가공을 진행하는 PrimeTurning™ 가공법

샌드빅 코로만트의 PrimeTurning 가공 방법은 일반적인 선삭 가공 콘셉트와 완전히 차별화된 것으로, 가공물 끝에서 척(Chuck) 쪽으로 공구가 이동하는 기존 방식과 달리 척 쪽에서 공구가 진입하여 가공물 끝으로 이동하면서 가공하는 새로운 선삭 전략이다. 샌드빅은 새로운 콘셉트의 선삭 가공을 위한 CoroTurn® Prime 홀더와 인서트를 출시하고 기존의 선삭 방향과 반대 방향까지 전방향 가공이 가능한 유연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PrimeTurning 가공 방법의 가장 큰 장점은 기존 선삭 방식에서는 불가능했던 작은 절입각의 적용이 가능하다는 것이다. 작은 절입각을 적용하면 칩 두께가 얇아져 가공 부하가 줄고 이송이 증가하지만, 일반적인 선삭 가공에서 절입각을 작게 줄 경우 길고 구부러진 칩이 발생하는 문제로 90° 이하의 절입각을 사용하기 어려웠다. 그러나 PrimeTurning 방식에서는 25~30°의 작은 절입각을 적용할 수 있기 때문에 가공 속도와 이송률을 2배 가량 향상되어 전체적인 생산성 개선이 가능하다. 실제로 3개의 35° 코너가 있는 CoroTurn® Prime A타입 인서트는 최대 0.5mm/rev, 초강도 코너가 적용된 B타입 인서트는 최대 1.2mm/rev의 이송을 실현한다. 또, 칩 폭이 넓어지면서 공구 마모의 주요인인 마찰열이 인서트 표면에 넓게 분포되면서 열을 분산시켜 주기 때문에 공구 수명도 늘어난다. 기존 방향 가공 시 자주 발생하는 칩 걸림 문제도 반대 방향의 가공 방식으로 해소할 수 있다.

18021

두 가지 타입으로 제공되는 CoroTurn® Prime 인서트는 기존의 선삭 가공 방식도 지원하기 때문에 필요에 따라 더 적합한 가공 전략을 사용하면 된다. 축 방향 가공, 평면 가공, 프로파일 가공 시 각기 다른 날을 사용하도록 설계되어 있어 효율적인 날 이용이 가능할 뿐만 아니라 인서트 수명을 향상 시켜 공구 교환으로 인한 불필요한 시간 낭비도 최소화시켜 준다.

1705_1
CoroTurn® Prime 인서트는 두 가지 타입으로 제공된다.

완전히 새로운 선삭 가공 방식이 낯설다고 걱정할 필요는 없다. CoroTurn® Prime과 함께 PrimeTurning 솔루션을 구성하고 있는 PrimeTurning™ Code Generator가 각 작업에 적합한 최적의 가공 경로를 설정할 수 있도록 프로그래밍 코드와 기술을 제공해주기 때문이다.

18022
PrimeTurning™ 솔루션을 적용한 고객의 문제 개선 내용

PrimeTurning™을 통한 혁신을 경험하고 싶다면?

4월 개최되는 SIMTOS 2018에서 샌드빅 코로만트의 PrimeTurning™ 솔루션을 직접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PrimeTurning™에 대한 간단한 퀴즈를 풀고 전시 기간 중 샌드빅 코로만트 부스를 방문하시는 분들께는 소정의 사은품과 함께 ‘JBL 블루투스 스피커’ 당첨 기회도 제공된다고 하니 지금 바로 이벤트에 참가해보세요!%ec%83%8c%eb%93%9c%eb%b9%85_%ed%8c%9d%ec%97%85_630_180

이벤트 참가하기(클릭)

About 김솔 기자

다양한 취재 경험을 살려 여러분께 읽고 싶은 기사, 재미있는 기사 보여 드리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