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제조 트렌드 / 뉴스/정책/지원사업 / 슈나이더 일렉트릭, 새로운 에코스트럭처 오픈 인터페이스(API)도입
백서 다운로드 하기

슈나이더 일렉트릭, 새로운 에코스트럭처 오픈 인터페이스(API)도입

– 기본 플랫폼에 원격 모니터링 기능 통합해 분산 IT 인프라에 대한 가시성 향상
– 에코스트럭처 IT 솔루션 포트폴리오 강화로 개선된 수익 창출 및 개방적인 에코시스템 구축

에너지 관리 및 자동화 분야의 디지털 혁신을 선도하고 있는 슈나이더일렉트릭이 자사의 클라우드 기반 소프트웨어인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에 최적화된 오픈 응용 프로그램 인터페이스(API)를 발표했다.

[사진자료1] 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

슈나이더일렉트릭이 새롭게 선보이는 첫 번째 오픈 응용 프로그램인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는 IT 솔루션 제공업체와 최종 사용자의 전력 및 주요 인프라 모니터링 플랫폼 관리 시스템을 원활하게 통합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에너지 및 인프라 자원 데이터에 대한 액세스가 증가함에 따라 사용자는 로컬 데이터 저장소를 유지 관리하거나, 변화에 대응해 사용자 지정 애플리케이션을 구축할 수 있다.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API는 이외에도 다양한 장점이 있다.
첫째, 타사 플랫폼과 통합된 서비스를 제공한다. 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IT는 는 유연성과 개방성을 갖고 있어 타사의 플랫폼와 통합이 가능하다. 고객들은 이를 통해 편리하고 간편하게 전원 및 중요 인프라를 모니터링해 설비의 다운 타임을 예방한다.

둘째, 즉각적이고 향상된 가시성을 제공한다. 기본 시스템에서 중요한 데이터 인프라에 접속하고, 현재 상태를 기록한 스냅샷을 검색해 경보를 확인 할 수 있다.

셋째, 데이터를 통한 의사결정이 가능하다. 경보, 인벤토리, 센서 및 위치 데이터를 파악해 주요 의사 결정을 내린다. 이를 통해 파트너사는 리스크 계획을 통한 사전 예방적 사고 관리가 가능하다

이 밖에도 개선된 보고 기능을 갖추고 있어, 전력 및 중요 장치의 데이터를 기존 화면이나 새로운 화면으로 이동해 세부적인 메트릭스를 추가할 수 있다.

[사진자료2] 슈나이더일렉트릭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

슈나이더일렉트릭의 에너지 관리 부문 에코스트럭처 수석 부사장 케빈 브라운(Kevin Brown)은 “슈나이더일렉트릭은 파트너 및 고객과 다양한 방식으로 협력해 IT 인프라에 대한 가시성과 통찰력을 확보하고, 개방적인 생태계를 조성할 수 있도록 지원하고 있다” 며 “에코스트럭처 IT 엑스퍼트의 가용성은 엣지 컴퓨팅으로 효율성과 지속가능성 과제를 해결하는 동시에 파트너에게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제공하는 자사의 의지를 보여주고 있다” 고 전했다.

About 이상준 기자

생산제조인을 위한 매거진 MFG 편집장 이상준입니다. 대한민국 제조업 발전을 위해 일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