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제조 트렌드 / 산업트렌드/동향 / SIMTOS 2020 국제생산제조혁신 컨퍼런스 개최
백서 다운로드 하기

SIMTOS 2020 국제생산제조혁신 컨퍼런스 개최

 ‘스마트 제조혁신을 위한 디지털 트윈’에서 디지털 전환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 제조혁신의 전략적 방향 제시

디지털 트윈(Digital Twin)은 제조혁신의 시대에 기업의 경쟁력을 제고시킬 수 있는 중요한 수단이라 할 수 있다. SIMTOS 2020에서는 생산제조 환경 변화에 맞춰 디지털 트윈 기반의 제조혁신 트렌드를 공유하기 위해 ‘스마트 제조혁신을 위한 디지털 트윈’ 컨퍼런스를 준비했다. ‘SIMTOS 2020 국제생산제조혁신 컨퍼런스’의 8개 컨퍼런스 중 하나인 이번 컨퍼런스는 오는 3월 31일(화) 오후 1시부터 오후 5시까지 KINTEX 2전시장 3층 301, 302호에서 진행된다.

디지털 트윈이 가져올 생산제조 생태계의 변화를 점검하고, 기업들의 경쟁력 제고방안을 공유하게 될 이번 컨퍼런스는 기조강연과 전문강연으로 나눠 진행되며, 한국ICT융합네트워크 주영섭 회장을 비롯해 성균관대학교 최재붕 교수, 두산그룹 형원준 CDO(Chief Digital Officer) 사장이 기조강연자로 나선다.

우선 주영섭 회장은 ‘스마트 제조혁신과 디지털 트윈’을 주제로, 스마트 제조혁신의 전략적 방향을 제시하고, 제조시스템 혁신의 핵심기술로 부상하고 있는 CPS(사이버물리시스템)과 디지털 트윈의 응용방향에 대해 발표한다.

또 성균관대학교 최재붕 교수는 ‘디지털 혁신과 디지털 생태계의 변화’를 주제로 신인류의 특징과 그들이 축이 된 새로운 문명의 실체, 산업군별 시장 변화와 소비행동의 변화, 포노 사피엔스 시대의 성공전략과 새 시대의 인재상을 제시한다.

이와 함께 두산그룹 형원준 CDO 사장이 ‘두산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디지털 트윈 전략과 비전’ 발표를 통해 최고의 디지털 인재들과 함께 고객의 경험을 디자인하는 두산의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 여정에 대해 소개한다.

이밖에도 이번 컨퍼런스에서는 지멘스 디지털 인더스트리 소프트웨어 Dieter Klinke 이사,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KEIT) 김낙인 첨단기계 PD, 한국전자통신연구원(ETRI) 전인걸 책임연구원 등 국내외 전문가들이 강연자로 나선다.

이들 전문가는 컨퍼런스를 통해 디지털 트윈의 이해와 발전방향, 선진 기업들의 디지털 트윈 구축 및 적용사례, 글로벌 기업들의 디지털 트윈 전략과 제조혁신 방법론 등에 대해 소개하고, 이를 실현할 디지털 트윈 모델링 및 시뮬레이션 기술정보를 공유할 예정이다.

특히 Dieter Klinke 이사는 ‘디지털 트윈의 미래를 만나다’를 주제로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열어 지속적인 경쟁우위를 창출시킬 디지털 트윈의 미래에 대해 소개할 예정이다.

디지털 트윈에 대한 전반적인 이해는 물론 그동안 듣기 어려웠던 글로벌 기업들의 구축사례에서부터 최신 트렌드까지 한 번에 들을 수 있다는 점에서 벌써부터 ‘스마트 제조혁신을 위한 디지털 트윈’ 컨퍼런스에 대한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기조강연자로 나서는 한국ICT융합네트워크 주영섭 회장은 “글로벌 제조기술 트렌드와 장비 발전방향을 제시하는 하노버메세의 역할을 우리나라에서 SIMTOS가 수행하고 있다”며 “특히 이번 전시회에서는 제조혁신을 이끌 다양한 주제의 컨퍼런스를 통해 그 역할에 확고히 하고 있는 만큼, SIMTOS 2020에 실무자뿐만 아니라 기업대표, 정부관계자, 연구원, 대학교수 등 의사결정력이 높은 사람들을 많이 참여해 새로운 변화를 함께 느끼게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SIMTOS 2020 국제제조혁신 컨퍼런스의 등록은 컨퍼런스 전용 홈페이지(http://www.conference-simtos.org)에서 가능하다. 등록절차는 홈페이지 메인메뉴에서 ‘Register’(등록)를 클릭한 후 홈페이지 하단에 있는 ‘일반 등록’을 선택한다. 그리고 컨퍼런스1~7 중 참여를 원하는 컨퍼런스를 선택한 후 참여자 정보와 회사(소속) 정보 등을 입력하면 된다. 마지막으로 등록비를 결제한 후 신청내역을 최종 확인하면 컨퍼런스 등록이 완료 된다.

SIMTOS 2018 내부 전경

About 이상준 기자

생산제조인을 위한 매거진 MFG 편집장 이상준입니다. 대한민국 제조업 발전을 위해 일합니다.